커뮤니티

아이러브안과의 다양한 소식을 전해 드립니다.

언론보도

[헬스조선] 폭염에는 ‘광각막염’ 주의… 예방 대책은

018년 여름은 역대 최고로 더운 여름 중 하나로 기록되었다고 한다. 전국에 초열대야 현상이 찾아왔고, 최고기온 신기록은 계속 갱신되었다. 올해도 그에 못지 않은 폭염이 찾아올 것으로 예상되는데, 이럴 때일수록 주의해야 할 안질환이 바로 ‘광각막염’이다. 광각막염이란 쉽게 말해 각막에 가벼운 화상을 입는 것이다. 강렬한 여름 햇빛에 맨 눈을 무방비로...

2019-05-21

[매일경제] Q. 백내장·노안 한방에 해결하려면?…A. 다초점 인공수정체 삽입술 권할만

노안은 눈의 조절력이 약화돼 발생하는 자연스러운 노화현상이다. 백내장은 수정체의 조절력이 떨어지면서 수정체가 탁해져 나타나는 것으로 80세가 넘으면 대부분 발생한다. 눈을 카메라에 비유하면 수정체는 렌즈, 망막은 필름에 해당된다. 정규형 한길안과병원 이사장, 박영순 아이러브안과 대표원장, 정영택 온누리스마일안과 원장 등의 도움을 받아 눈 노화와 백내장...

2019-05-08

[헬스조선] 비문증과 함께 나타나면 위험한 증상 3가지

비문증은 우리의 눈을 가득 채워주고 있는 ‘유리체’에 이상이 생기는 현상이다. 유리체는 그 이름과 같이 유리처럼 투명하고, 젤리 같은 형태의 물질이다. 우리 눈에 들어온 빛은 반드시 이곳을 통과한 뒤에 망막에 맺힌다. 그런데 나이가 들수록 유리체는 젤리에서 액체 상태로 변하게 되며, 이 과정에서 부유물이 조금씩 생겨나기 시작한다. 이러한 유리체 속의...

2019-05-07

[헬스조선] 봄철 선글라스, 패션과 건강 동시에 잡는다

따스한 봄날이 찾아왔다. 날씨가 점점 좋아지면서 기분 좋게 봄옷을 꺼내 입고 야외활동을 하는 사람들이 늘어났다. 그러나 이렇게 외출이 많아지는 계절일수록 자외선 차단에도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 자외선이란 가시광선보다 짧은 파장으로 사람의 눈에는 보이지 않는 빛이다. 자외선에 노출될 경우 피부에 좋지 않다는 것은 누구나 알고 있는 상식이다. 그러나 자...

2019-05-03

[헬스조선] 매일 10분 눈 온찜질이 미세먼지, 안구건조증 예방한다

연일 미세먼지 주의보가 발생하면서 봄철 미세먼지 예방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많은 사람들이 마스크, 보호 안경 등을 준비한 뒤에 외출한다. 하지만 귀가하고 나면 여전히 목이 칼칼하고 눈에 이물감이 느껴졌을 것이다. 철저히 막아도 미세먼지가 들어오는 이유는 무엇일까? 마스크와 보호 안경 착용은 매우 효과적인 미세먼지 대책이다. 그러나 아무리 꼼...

2019-03-20

[헬스조선] 갑자기 눈이 ‘회춘’ 했다면 백내장 검사 필요

택시 기사들은 직업상 밤에 운전을 하는 일이 많다. 그런데 이 분들은 나이가 들면서 신기한 현상을 겪는다고 한다. 낮에는 뿌옇게 잘 보이지 않는데 밤만 되면 너무나 잘 보인다는 것이다. 날이 어두워지면 내비게이션 모니터도 깨끗하게 잘 보이며, 심지어 책도 볼 수 있을 정도라고 한다. 자신도 모르는 새에 눈이 ‘회춘’이라도 한 것일까?

2019-03-18

[헬스조선] 백내장 수술에 대해 자주 나오는 질문

백내장 수술은 안과 수술 중에서도 가장 빠르게 발전하고 있는 수술이다. 이제는 안약으로 눈만 마취한 후 각막을 약 2.2mm 절개한다. 이 작은 구멍을 통해 백내장수술이 진행된다. 덕분에 수술 시간이 획기적으로 줄었고, 대부분의 환자가 수술 후 다음날부터 가벼운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2019-03-06

[경향신문] 차 안서 스마트폰 오래 보면 눈 노화 촉진

요즘 아이나 어른이나 스마트폰으로 지루함을 달래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스마트폰 화면을 주시하면 눈의 깜박임이 줄어들어 눈의 피로나 안구건조증이 생기거나 악화되기 쉽다. 더욱이 흔들리는 차 안에서 오랫동안 스마트폰을 주시할 경우 눈의 노화를 앞당길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흔들리는 차 안에서는 초점을 맞추기 위해 눈이 분주하게 움직이기 때문에...

2019-02-22

[헬스조선] 설 연휴 귀성길, 안구 피로 줄이는 3가지 팁

설 연휴를 맞아 올해도 귀성길 정체에 장시간을 차에서 보내야 하는 사람이 많다. 장시간의 귀성길은 몸과 마음을 지치게 하는데, 눈 역시 예외가 아니다. 스마트폰은 차 안에서 지루함을 타파하기 위한 좋은 도구지만, 흔들리는 차 안에서 오랫동안 보면 눈의 피로와 노화를 앞당길 수 있다. 차 안에서 흔들리는 화면을 오랫동안 볼 경우 눈이 일찍 노화되는 ‘...

2019-02-02

[매일경제] 흔들리는 차안에서 스마트폰은 `노안` 앞당겨

설 연휴기간 동안 전국의 이동 인원은 4000만명을 웃돌 것으로 보여 귀성길과 귀경길이 엄청 막힐 것으로 예상된다. 이처럼 장시간 교통정체가 되면 차안에서 지루함을 달래기 위해 스마트폰 화면을 보는 사람이 많다. 그러나 흔들리는 공간에서 오랫동안 스마트폰을 볼 경우 눈의 피로, 안구건조증, 노화를 앞당길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아이러브안과...

2019-01-31
1 2 3 4 5 6 7 8 9 10
QUICK